의료폐기물처리업체 특별점검

위반사항 적발 시 영업정지, 고발 등 강력한 행정조치 예고

정태범 기자 | 기사입력 2019/07/25 [06:21]

의료폐기물처리업체 특별점검

위반사항 적발 시 영업정지, 고발 등 강력한 행정조치 예고

정태범 기자 | 입력 : 2019/07/25 [06:21]

▲영산강유역환경청     ©전남뉴스피플

  

영산강유역환경청은 7월 22일부터 7월 31일까지 관내 의료폐기물 처리업체 17개소에 대해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이번 특별점검은 전국단위로 운송‧처리되는 의료폐기물의 사업장 적정 관리여부 감독을 목적으로 추진한다.

 

최근 대구 소재 의료폐기물 소각업체(A환경)의 불법 행위로 A환경에 의료폐기물을 운반하던 영산강청, 대구청, 낙동강청 관내 의료폐기물 수집‧운반업체가 미승인 보관 장소에 불법보관 등에 따라 행정처분을 받았다.

 

중점 점검사항은 ① 불법 재위탁 및 승인받은 장소 외 보관② 처분능력을 초과한 수탁③시설장비 및 기술능력 유지 ④ 보관창고 등의 적정 관리(의료폐기물의 보관량, 보관기간 초과, 정기 소독여부)여부 등 폐기물처리업자가 지켜야할 처리기준 및 준수사항이다.

 

이번 점검에서 적발된 의료폐기물 처리업체는폐기물조치명령 후 영업정치, 고발 등 행정처분할 예정이다.

 

영산강유역환경청 관계자는“최근 의료폐기물 불법보관 등 대국민 우려가 큰 상황에서 의료폐기물 전수점검은 사업장에 경각심을 갖게 하고시설의 적정운영 도모로 국민생활환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