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의회 돌산~연도 구간 지방도 863호선의 국도 승격 촉구

여수 남면 연도리에서 광양 다압면을 잇는 전라남도의 지방도이다.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19/11/14 [07:25]

여수시의회 돌산~연도 구간 지방도 863호선의 국도 승격 촉구

여수 남면 연도리에서 광양 다압면을 잇는 전라남도의 지방도이다.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19/11/14 [07:25]

▲자료사진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의회가 국토 균형발전을 위해 돌산~화태~금오도~안도~연도 구간 지방도 863호선의 국도 승격을 촉구하는 목소리를 냈다.

 

시의회에 따르면 지난 12일 197회 정례회 1차 본회의에서 박성미 의원이 발의한‘남해안 관광 휴양 벨트 조성을 위한 지방도 863호선 국도 승격 촉구 건의안’이채택됐다.

 

지방도 863호선은 여수 남면 연도리에서 광양 다압면을 잇는 전라남도의 지방도이다.

 

이 중 여수 남면은 섬 지역으로 도로연결을 위해 총 4개의 연도교 건설이 필요하지만, 현재 금오도와 안도를 연결하는 안도대교만 준공돼 있는 상태다.

 

이에 따라 이번 건의안은 돌산~연도 구간의 국도 승격을 통해 화태~대두라도~금오도~연도 구간 연도교사업의 국가사업 추진을 촉구하기 위해 마련됐다.

 

건의문에는 이 구간(31.5㎞)의 국도 승격 촉구를 포함해 정부가 섬과 섬, 섬과육지의 균형발전을 위해 책임을 다할 것, 지방도의 국도 간선도로망을 도서지역까지 확대할 것 등이 포함됐다.

 

시의회는 건의문을 국회, 각 정당, 국무총리실, 기획재정부, 국토교통부, 전라남도, 여수시 등에 송부할 계획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