작은 참조기 불법포획한 안강망 선장 3명 적발

양식장 사료로 판매할 목적으로 포획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19/12/16 [14:34]

작은 참조기 불법포획한 안강망 선장 3명 적발

양식장 사료로 판매할 목적으로 포획

허용수 기자 | 입력 : 2019/12/16 [14:34]

▲해경이 체장미달 참조기를 조사하고 있다.   © 전남뉴스피플

 

불법조업한 체장미달 참조기를 하역한 안강망 선장 3명을 해경이 적발하였다.

 

해경에 따르면 지난 11일 밤 10시 53분경 완도항 3부두에서 안강망 A호가 체장미달 어획물을 하역하고 있다는 민원신고를 받고 수사과와 파출소 경찰관들이 현장에 나가 선장 L씨(44세), C씨(49세), D씨(45세)를 상대로 조사하여 L씨와 C씨는 100상자(상자 당 20kg), D씨는 70상자의 15cm 체장미달 참조기를 초과 포획하여 적발하였다.

 

이들은 참조기를 조업한 체장미달 어획물을 양식장 사료로 판매할 목적이었으며, 선장들을 상대로 조사할 계획이다. 

 

수산자원관리법에 14조에 따르면 총 어획물에 작은 어획물이 20%를 초과로 포획하면 2년이하의 징역 또는 2천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한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