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보성녹차 지원

면역력 증진과 항바이러스 효능 뛰어난 ‘보성녹차’ 전달

정일영 기자 | 기사입력 2020/02/04 [18:17]

보성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에 보성녹차 지원

면역력 증진과 항바이러스 효능 뛰어난 ‘보성녹차’ 전달

정일영 기자 | 입력 : 2020/02/04 [18:17]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충남 아산과 충북 진천에 격리돼 있는 우한 교민들을 위해 보성녹차를 지원했다.     © 전남뉴스피플

 

보성군은 4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으로 충남 아산과 충북 진천에 격리돼 있는 우한 교민들을 위해 보성녹차를 지원했다.

 

이번에 지원한 보성녹차는 700여 명의 우한 교민이 하루 3번씩 2주 이상 마실 수 있는 양이다.

 

김철우 보성군수는 “최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에 좋은 식품으로 녹차가 소개되면서 녹차의 수도인 보성이 가만히 있을 수는 없었다.”면서 “격리기간 동안 우한 교민들이 보성차를 마시고, 면역력 증진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한편 녹차의 카테킨과 테아닌 성분이 항바이러스 효과와 면역력 증진에 탁월해 3개월간 섭취할 경우 호흡기 질병과 독감이 30%이상 감소한다는 연구결과가 있다. 또, 녹차는 중금속 제거에도 효과가 좋아 최근 미세먼지 체외배출에도 도움이 돼 건강식품으로 큰 관심을 받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