항만시설내 무단출입 낚시객 검거

광양제철 원료부두 호안 내측에서 레저보트 이용 낚시 중 적발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3/03 [08:21]

항만시설내 무단출입 낚시객 검거

광양제철 원료부두 호안 내측에서 레저보트 이용 낚시 중 적발

허용수 기자 | 입력 : 2020/03/03 [08:21]

국제선박항만보안법은 ‘해양수산부령으로 정하는 지역을 정당한 출입절차 없이 무단으로 출입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다.  © 전남뉴스피플

 

여수해양경찰서는 “항만시설 내에 무단출입하여 낚시행위를 한 낚시객을 검거했다"고 27일 밝혔다. 

 

광양에 거주하는 A모씨(남, 58세)는 지난 1일 오전 09:50경 본인 소유 동력수상레저기구를 이용하여 항만보안구역인 광양제철 원료부두 호안 안쪽에서 낚시행위 중 신고를 받고 출동한 해경에 적발됐다.

 

국제선박 항만보안법은 ‘해양수산부령으로 정하는 지역을 정당한 출입절차 없이 무단으로 출입하는 행위’를 금지하고 있으며 최근 낚시객 급증에 따라 여수해경광양파출소는 올해 3월 2일까지 항만 내 불법 낚시행위 6건의 단속을 실시 항만 질서 유지에 앞장서고 있다.

 

해경관계자는 “항만시설은 무단으로 출입할 수 없는 곳이며, 항만 내 낚시 행위 역시 범법행위이다, 앞으로도 지속적인 단속활동 및 순찰 활동으로 안전사고를 미연에방지하는 등 해양항만 보안에도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