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동천에 천연기념물 등 449종 생물 확인

수달, 구렁이, 흰목물떼새 등 멸종위기종 4종, 천연기념물 9종 확인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20/05/28 [08:20]

순천시 동천에 천연기념물 등 449종 생물 확인

수달, 구렁이, 흰목물떼새 등 멸종위기종 4종, 천연기념물 9종 확인

김승우 기자 | 입력 : 2020/05/28 [08:20]

 순천 동천에서 발견된 수달   © 전남뉴스피플

 

순천시 지속가능발전협의회(상임의장 송경환)는 도심 속 동천과 죽도봉에서 수달과 구렁이, 흰목물떼새 등 멸종위기 야생동물과 천연기념물 9종 등 7개 분야 총 449종의 생물을 관찰했다고 27일 밝혔다.

 

순천시민 생물다양성 대탐사‘바이오블리츠’행사를 주관한 순천시민생물다양성 대탐사 시민위원회는 지난 5월 23일 ~ 24일까지 순천 도심 동천 일대에서 시민과 학생, 어린이, 전문가등 150여명이 24시간 동안 서식 생물종을 탐사했다.

 

이번 생물다양성 탐사에서는 환경부 지정 멸종위기야생동물Ⅰ급 수달과 구렁이, Ⅱ급 흰목물떼새가 관찰됐고, 두견이, 소쩍새, 솔부엉이, 원앙 등 천연기념물 9종이 확인됐다.

 

특히 하천의 생태복원 지표종인‘은어’가 발견되어 지난 20년간 순천시가 하천 환경개선과 수질관리에 투자한 노력이 헛되지 않았음을 시민들과 확인할 수 있었다.

 

이번 바이오블리츠에는 가족단위로 참가한 시민들이 많아 순천시민들의 생태보전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여주었으며, 참여한 어린이들은 동천 곳곳에서 벌어진‘생물종 보물찾기’재미에 흠뻑 빠져들었다. .

 

곤충 탐사팀에 참여한 한 어린이는 “오늘 곤충박물관에 다녀온 것 같아요”라며 즐거워했고, 다른 한 시민은 “가까이 사는 동네 하천에 동식물이 다양하게 서식하고 있다는 게 신기하고 많이 배웠다”고 참여소감을 전했다.

 

이번 바이오블리츠를 통해 확인되고 기록된 생물다양성 자료는 보고서로 발간되어 도심 속 생태축 연결과 동천 생물다양성보전을 위한 다양한 사업에 활용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