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시 관광 재도약 준비

‘호접몽’ 공개‧비대면(untact) 여행 맞춤 전략 ‘여수 미디어 투어’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0/06/09 [19:45]

여수시 관광 재도약 준비

‘호접몽’ 공개‧비대면(untact) 여행 맞춤 전략 ‘여수 미디어 투어’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0/06/09 [19:45]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 국내 관광 수요가 폭발적으로 증가할 것에 대비 침체된 관광 산업 활성화를 위해 본격 준비에 나섰다.

 

시는 올해 5월까지 여수를 방문한 관광객 수는 약 287만 명으로 집계됐다고 9일 밝혔다.지난 해 같은 기간(533만 명) 대비 약 46.1% 감소한 수치다.

 

하지만 일주일 평균 8만여 명에 그치던 방문객 수가 5월 황금연휴를 기점으로 약 13만명에 육박하면서 침체했던 관광산업이 활기를 되찾고 있다.

 

5월 호텔 등 주요 숙박시설 평균 투숙률은 약 47.6%, 주말 투숙율은 70.5%를 기록했다.

 

여수시는 뉴미디어를 활용한 특색 있는 관광마케팅 전략으로 전 세계에 여수를 알리고 있다. 지난 5월 29일 여수시의 다섯 번째 웹 드라마 ‘호접몽’ 시사회를 열고, 유튜브를 통해전격 공개하며 여수만의 매력적인 관광자원과 시설들을 소개했다.

 

여수~고흥 간 연륙‧연도교 관광 상품인 ‘여수 섬섬길’ 브리지 시티투어가 지난 5월부터 신규 운행을 시작했고, 인근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해 블루투어 섬 관광안내소와 편의시설을 올해 말까지 확충할 계획이다.

 

  © 전남뉴스피플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비대면(untact) 여행 수요가 높아졌다.

 

달라진 여행트렌드를 반영해 섬마을의 정취를 느낄 수 있는 낭도 섬 둘레길 등 도보여행 코스와 아름다운 갯벌과 노을이펼쳐지는여자만갯노을길 자전거여행, ‘여수 섬섬길’ 연륙‧연도교 해안 드라이브코스 등을‘힐링 여수야’ SNS 채널을 통해 지속 홍보할 계획이다.

 

비대면 여행을 돕기 위해 뉴미디어를 활용한 ‘여수 미디어 투어’를 6월 중 제공한다. 여행객이 관광지에 도착해서 ‘여수관광 안내’ 앱을 실행하면해당 관광지에대한오디오 해설이 제공되면서 숨은 캐릭터 잡기 게임과 기념품을 받는 재미도 함께 즐길 수 있다.

 

또한 2020년 지역관광추진조직 정부 공모사업에 선정된 (사)여수시관광협의회가 지역의 관광사업체와 다양한협력 연계망을 활용해 지역 관광 현안을 해결해 나가면서, ‘낭만여수 해안 트레킹 도심 시티투어’ 체험상품도 개발‧운영할 계획이다.

 

관광객들이 안심하고 여행할 수 있는 안전 관광도시 정착을 위해 주요 관광지를대상으로 지도‧점검 전담반을 편성해 수시로 현장을 점검하는 등 방역대응을 더욱더 강화한다. 관광에서 빼놓을 수 없는 식도락 여행을 위해 ‘음식업소 1인 복합 찬기 시범사업’ 도입으로 식문화 개선을 통한 개인위생 관리에도 철저를 기할 전망이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추이를 지켜보며 여수의 낭만브랜드인 여수밤바다&낭만버스킹 운영을 재개하고 새로운 관광콘텐츠도 제공할 계획이다”며, “한국관광공사 야간관광 100선에 선정된 낭만포차, 여수해상케이블카, 여수밤바다&낭만버스킹 등을 통해 체류형 관광객을 늘려나가면서 관광업계는 물론 지역경제회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겠다”고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