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 추진

하절기 하천 및 계곡에서 이루어지는 식품접객업 등 불법행위 엄중조치

정태범 기자 | 기사입력 2020/06/22 [09:42]

환경오염행위 특별감시·단속 추진

하절기 하천 및 계곡에서 이루어지는 식품접객업 등 불법행위 엄중조치

정태범 기자 | 입력 : 2020/06/22 [09:42]

영산강유역환경청은 하절기를 맞이하여 6월부터 8월까지를 환경오염 취약시기로 정하고 영산강‧섬진강 수계 및 주암호 등 상수원 상류지역에 있는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을 대상으로 특별감시·단속을 실시한다.

 

코로나 19 대응 상황 속에서도 장마철, 하절기 집중호우를 틈탄 폐수 무단방류 등 불법행위를 근절하고 환경오염사고를 예방하기 위해 사업장 자체점검 강화 요청 및 사전홍보를 시작으로 집중감시‧단속, 사업장 기술지원까지 단계적 방식으로 추진된다.

 

6월 중에 특별감시‧단속 내용을 영산강유역환경청 홈페이지 및 언론을 통해 홍보하고, 환경오염물질 배출사업장에는 자체점검 협조문을 발송하여 사전홍보 및 계도활동을 실시한다.

 

7월에는하절기 수질오염에 영향이 클 것으로 우려되는 폐수 배출사업장 등에 대한 집중감시‧단속을 강화하고, 특히 상수원 수질오염이 우려되는 하천 및 계곡에서의 식품접객업 등 불법행위에 대하여 관할 지자체 등과 합동으로 단속을 추진할 예정이다.

 

8월 한 달 동안 집중호우로 인한 시설파손으로 배출시설 및 방지시설의 운영상 문제 등이 발생한 사업장에 대하여는 녹색환경지원센터와 협업하여 기술지원도 실시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