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남 가두리 양식장 50대 변사자 발견

지문감정을 통해 정확한 신원을 확인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20/06/23 [21:45]

해남 가두리 양식장 50대 변사자 발견

지문감정을 통해 정확한 신원을 확인

허용수 기자 | 입력 : 2020/06/23 [21:45]

완도해양경찰서는 지난 22일 해남군 화산면 상마도 북서쪽 가두리 양식장에서 50대 변사자가 발견되었다고 밝혔다.

 

완도해경에 따르면 가두리 양식장 작업중 양식장 사이에 엎드려 있는 변사자를 A호(양식장 관리선) 선장K씨가 발견하여 11시 46분경 완도해경 상황실로 신고 접수하였다.

 

이에 완도해경은 경비정과 연안구조정을 급파 변사자 인상착의와 인적사항 확인 후 연안구조정을 이용하여 완도소재 장례식장에 안치하였다.

 

완도해경관계자에 따르면 “지문감정을 통해 정확한 신원을 확인하고 자세한 사고경위 등은 추후 조사할예정이다”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사건/사고 많이 본 기사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