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해상 낚시어선 침몰 민간자율구조선이 전원 구조

사고 인근에서 조업중 승선원 9명 전원구조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1/09 [16:44]

여수해상 낚시어선 침몰 민간자율구조선이 전원 구조

사고 인근에서 조업중 승선원 9명 전원구조

허용수 기자 | 입력 : 2020/11/09 [16:44]

여수 해상에서 승선원 9명이 탄 낚시어선이 암초에 부딪혀 침몰하였으나, 다행히 인근 조업 중이던 민간해양자율구조대에 의해 인명피해 없이 전원이 구조되었다.  © 전남뉴스피플

 

여수 해상에서 승선원 9명이 탄 낚시어선이 암초에 부딪혀 침몰하였으나, 다행히 인근 조업 중이던 민간해양자율구조대에 의해 인명피해 없이 전원이 구조되었다.

 

여수해양경찰서는 8일 13시 11분경 여수시 삼산면 초도 동방 해상에서 9.77톤, 승선원 9명 낚시어선이 암초에 부딪혀 침수되고 있다며, 사고선박 선장이 해경에 구조요청 하였다.

 

신고를 접수한 여수해경은 경비함정 2척과 연안구조정 3쳑, 여수해경구조대 등 구조세력을 현장으로 급파하였고, 여수 연안VTS 및 어선안전조업국에서는 사고 주변해상 통항하는 선박을 대상으로 구조요청과 함께 항행 안전방송을 실시했다.

 

사고선박은 8일 12시경 나로도 축정항에서 선장과 직원 1명이 승선하여 출항한 후 승객 7명을 갯바위에서 철수 시키는 과정에서 암초에 충돌하여 침수가 발생, 인근 어선이 현장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선박이 침몰된 상태였다.

 

현장에 가장 먼저 도착한 민간자율구조선 B호(3.49톤, 연안유자망, 돌산선적)선장 정(56세, 돌산거주)모씨 부부는 해상에 표류 중이던 사고선박 승선원들을 차례로 구조하여 사고 20분만에 승선원9명 전원을 구조하였다.

 

한편 이번 사고에서 9명의 소중한 인명을 구조한 정모씨는 지난 2017년도부터 여수해경에 민간해양자율구조대원으로 등록되어 활동해 왔으며 여수해양경찰서에는 526명 378척의 민간해양자율구조대원이 해양사고 발생 시 해양경찰의 손길이 미치지 못하는 장소에서 해경을 도와 해양사고 인명구조에 큰 도움을 주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