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경 국내 최초 원유3사 기름 확산방지 합동훈련 실시

원유유출과 화재사고가 동시에 발생한 복합적인 상황의 대응훈련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20/11/18 [16:56]

해경 국내 최초 원유3사 기름 확산방지 합동훈련 실시

원유유출과 화재사고가 동시에 발생한 복합적인 상황의 대응훈련

허용수 기자 | 입력 : 2020/11/18 [16:56]

여수해경은 ‘원유3사 기름(유해화학물질)확산방지 협력시스템 가동 합동훈련’을 실시하고 있느 모습   © 전남뉴스피플

 

여수해양경찰서는 18일 오전 10:00 전남 여수시 낙포동 한국석유공사 부두와 인근 해상에서 ‘원유3사 기름(유해화학물질)확산방지 협력시스템 가동 합동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여수시 낙포동 소재 석유비축기지 앞 해상에서 발생한 원유선과 케미컬운반선 간의 충돌사고를 가정하여 진행되었으며, GS칼텍스, KNOC(한국석유공사), OKYC(오일허브코리아) 등 원유3사와 여수해양경찰서,여수해양수산청, 여수119 화학구조센터 등 총 10개 기관이 훈련에 참여하였다.

 

원유유출과 화재사고가 동시에 발생한 복합적인 상황의 대응훈련을 통해 방제장비 운용능력 및 팀워크를 배양하고 인명구조, 화재진압 등 복합사고 대응훈련을 통한 협업 대응 능력을 향상시키는 한편, 원유취급3사의 기름확산방지 협력시스템이 실질적으로 가동하는지 점검하는데 중점을 두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대형 해양오염사고 발생 시 초기대응 시기가 그 피해의 규모를 정하는데 결정적으로 적용하는바, 이와 같은 시스템을 구축하게 되었다”며, “깨끗하고 안전한 여수 바다를 만들기 위해 계속해서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