순천시 별량면 상삼마을 코호트 격리 해제

주민 279명 전수검사 후 밀접촉자 88명 분류해 자가격리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20/11/20 [16:30]

순천시 별량면 상삼마을 코호트 격리 해제

주민 279명 전수검사 후 밀접촉자 88명 분류해 자가격리

김승우 기자 | 입력 : 2020/11/20 [16:30]

별량면 상삼마을  © 전남뉴스피플

 

순천시가 지난 18일 코호트 격리됐던 별량면 상삼마을에 대해 20일을 기해 격리 해제했다.

 

순천시는 지난 17일 오전 해당 마을에서 2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후 18일에는 마을주민들이 잇따라 감염되자, 지난 18일 오후부터 이 마을에 대해 코호트 격리를 시작하고 마을주민에 대한 전수검사에 들어갔다.

 

시는 군부대 등의 지원을 받아 진출입로를 차단하고, 위생키트 전달 및 독거노인 반찬배달 등 돌봄시스템을 운영해 격리주민의 생활불편을 최소화했다.

 

18·19일 이틀에 걸쳐 마을회관 등에서 이동검체를 실시해 주민 279명의 검사를 신속히 진행했고, 13명이 양성판정을 받고 확진자들과 밀접 접촉한 88명을 분류해 격리시켰다.

 

순천시는 신속한 조치로 감염자의 동선파악과 밀접촉자 분류·격리되어, 더 이상의 위험요인은 없다고 판단하고 마을에 대한 격리조치를 해제했다.

 

순천시 관계자는 “마을 주민들께서 지금 순천의 코로나19 위기상황을 이해해 주시고 적극 협조해 주셔서 신속하게 검사가 진행될 수 있었다.”면서, “코로나 확산을 차단할 수 있는 가장 중요한 것은 마스크 착용과 방역활동에 적극 참여하고 협조하는 것”이라며 시민들의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했다.

 

한편 순천시는 지난 7일 은행발 감염을 시작으로 20일 오전까지 66명이 감염되면서, 20일 0시를 기해 선제적으로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발령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행정력을 총동원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