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현장실습생 업체 대표 구속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1/10/21 [18:26]

여수 현장실습생 업체 대표 구속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1/10/21 [18:26]

이순신마리나 선착장에서 선저 따개비 제거작업을 하던 현장 실습 고교생 사망사건 관련 업체 대표 A씨(48세)에 대해 구속영장이 발부됐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지난 15일 업체 대표 A씨(48세)에 업무상과실치사 혐의로 구속영장을 신청, 검찰의 청구에 의해 광주지방법원 순천지원에서 구속영장이 발부돼 A씨(48세)를 구속수감했다.

 

광주지법 순천지원 이정엽 영장전담 부장판사는 이날 업체 대표 A씨에 대한 구속전피의자심문(영장실질심사)에서 “도망할 염려있으므로 구속사유가 인정 된다”며 영장 발부 이유를 밝혔다.

 

여수해경은 업체 대표 A씨가 구속된 만큼 실습생인 홍군(17세)을 사망에 이르게 된 과실 및 추가 혐의 등에 대해 의혹이 없도록 철저히 수사하여 검찰에 송치할 예정이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