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회재 의원과 이용주 예비후보 관계자 4명 등 고발당해

주철현 여수갑 의원 허위사실공표로 고발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4/01/15 [23:09]

김회재 의원과 이용주 예비후보 관계자 4명 등 고발당해

주철현 여수갑 의원 허위사실공표로 고발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4/01/15 [23:09]

 

주철현 국회의원이 김회재 의원과 이용주 전 의원 측 캠프 관계자 4명 등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보도자료를 15일 배포했다.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갑 지역구인 주철현 의원이 김회재 의원과 특보, 이용주 전 의원 측 캠프 관계자 4명 등을 경찰에 고발했다고 보도자료를 15일 배포했다.

 

주철현 의원은 보도자료를 통해 "김회재 의원 특보를 맡고 있는 A씨와 이용주 예비후보 캠프 관계자 3명을 공직선거법상 허위사실 공표 등의 혐의로 여수경찰서에 수사의뢰했다"고 밝혔다.

 

주 의원은 “최근 민주당이 '가짜뉴스'라고 밝힌 '현역 평가 하위 20% 명단'을 이들이 SNS를 통해 무차별 유포했다”고 주장했다.

 

주 의원은 이어 “홍익표 원내대표도 직접 나서 하위 20% 의원에게 개별통지가 아직 이뤄지지 않았기 때문에 명단 자체가 있을 수 없다”고 말했다.

 

한편 주 의원은 김회재 의원과 이용주 예비후보에게 공개사과 및 관련자들 캠프 배제 등을 요구 했다.

 

이에 대해 김 의원 측과 이 전 의원 측은 본격적인 선거전이 시작되기도 전에 고소를 남발하는 것은 부적절한 행동이라고 전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