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남산공원 새로운 야경명소

낭만 밤바다, 장군도, 돌산대교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자연친화 공원

허용수 기자 | 기사입력 2024/06/16 [20:57]

여수 남산공원 새로운 야경명소

낭만 밤바다, 장군도, 돌산대교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자연친화 공원

허용수 기자 | 입력 : 2024/06/16 [20:57]

여수낭만 바다를 한눈에 내려다 볼 수 있는 남산공원이 조성되어 시민들 품으로 돌아갔다.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시장 정기명)는 ‘물과 빛’ 낭만 밤바다, 장군도, 돌산대교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는 ‘남산공원’ 조성을 완료하고 14일 준공식을 가져 새로운 밤바다 야경명소가 탄생했다.

 

여수시는 남산동 274번지 일원에 위치한 자연형 도심 근린공원으로, 지난 2012~2023년까지 300억여 원을 들여 조성됐다.

 

174,323㎡의 면적에 주차장(2개소) 122면, 야외미술전시장, 암석원, 미로정원, 잔디광장 등 조경시설과 야외무대, 체육시설 등을 갖추고 시민들이 편하게 쉴 수 있는 자연 친화적 공간으로 만들어졌다.

 

남산동 자연형 도심 근린공원   © 전남뉴스피플


특히 공원 내 산책로와 쉼터공간에는 낭만 밤바다를 수놓을 야간경관 조명이 불을 밝히며 시민과 관광객들에게 또 다른 야경명소로 떠오를 전망이다.

 

이날 준공식에는 정기명 여수시장, 김영규 여수시의회의장, 지역정계 인사, 시민 등 200여명이 참석했으며, 경과보고를 시작으로 유공자 표창 등이 진행됐다.

 

이 자리에서 정기명 여수시장은 “많은 관광시설이 밀집된 원도심 내에서 남산공원은 시민들이 문화예술을 즐기며 휴식할 수 있는 장소뿐 아니라 여수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 잡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