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 9일부터 개최
전국규모 정원 디자인 경연대회 입지 다지며 올해 4회째 개최
 
오재환 기자
▲ 순천시는 제4회 ‘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    © 전남뉴스피플

 

순천시는 제4회 ‘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을 오는 9일부터 순천만국가정원 및 해룡면 신대지구에서 개최한다.

 

시는 참신하고 실험적인 정원모델 제시 및 생활 속 정원문화 저변 확대를 통해 대한민국 정원산업과 정원문화 발전을 도모하고자 지난 2014년부터 정원 디자인 경연대회를 개최하고 있다.

 

올해 4회째인 ‘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은 작가부, 학생부, 일반부 3개 부문에서 선정된 55개팀이 대한민국 제1호 국가정원인 순천만국가정원에서 ‘이미 가까운 정원’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정원을 조성하여 9월 9일부터 10월 14일까지 36일간 전시한다.

 

조성된 작품 중 심사를 거쳐 선정된 우수작품은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 등 3개 중앙부처 장관상, 전라남도지사상, 순천시장상을 시상하여 페스티벌의 격을 높일 예정이다.

 

▲ 지난해2006년 열렸던  ‘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     © 전남뉴스피플

 

특히 올해는 해룡면 신대지구(외국인학교부지)에 순천시 24개 읍면동이 참여하여 읍면동별 특징을 반영한 ‘무한상상 테마정원’을 조성하여 전시하고, 가든마켓도 함께 열릴 예정이어서 9월부터 10월까지 순천시는 볼거리 풍성한 정원의 도시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코리아 가든쇼 등 우리나라 대부분의 정원 디자인전이 고양시 등 서울시 인근에서 개최되는 반면, 한평정원 페스티벌은 유일하게 지방에서 개최하는 경연대회로 3개 부문별로 구성해 가장 큰 참가규모를 자랑한다.

 

또한, 대부분의 행사가 세계적인 유명작가 및 초청작가들의 조성작품 전시를 위주로 한다면, 한평정원 페스티벌은 순수한 경연대회로 배우는 학생 및 아마추어 작가에게는 등단의 기회를 제공하고 일반인에게는 생활 속에서 정원을 가꾸는 즐거움을 다른 참여자들과 공감하고 정보도 공유할 수 있는 나눔과 배움의 장으로서의 역할을 한다.

 

학생부의 경우 국내 경연대회 중 최대 규모로 개최되어 전국 관련 학과 및 정원ㆍ조경ㆍ화훼에 관심 있는 학생들에게 인기가 높아 해마다 주제해석 및 재료활용, 작품구성 능력이 뛰어난 수준 높은 작품이 출품되고 있다. 이를 통해 앞으로 정원ㆍ조경 문화 일선에서 전문가로 활동할 학생들에게는 최고의 경연 무대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순천시는 시민이 만들어 가는 정원의 도시 완성을 목표로 순천 마스터플랜을 추진하고 있는 만큼, 지속적인 규모 확대 등을 통해 ‘대한민국 한평정원 페스티벌’을 영국의 첼시, 프랑스의 쇼몽에 버금가는 명성 있는 세계적인 정원 디자인전으로 육성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기사입력: 2017/09/04 [14:06]  최종편집: ⓒ 세상을 여는 희망뉴스 전남뉴스피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