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5회 보성 세계차박람회·세계차품평대회’개최
보성차(茶)문화 세계에 알린다
 
정일영 기자
▲‘보성 세계차박람회 및 세계차품평대회’    © 전남뉴스피플

 

녹차수도 보성군(군수 이용부)은 오는 9월 14일부터 4일간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보성 세계차박람회 및 세계차품평대회’를 개최한다.

 

올해로 5회째를 맞이하는 세계차박람회와 세계차품평대회는 보성군이 주최하고 초의다문화연구원과 세계차품평대회 조직위원회 주관으로 추진된다.

 

군은 세계차박람회와 세계차품평대회를 동시에 개최하여 차문화의 대중화를 통한 차산업의 활성화와 차 품질개선, 해외수출을 위한 교두보를 마련해 보성차의 세계화를 도모할 방침이다.

 

주요 행사로는 세계차품평대회, 대한민국 차품평대회, 티블렌딩 대회를 비롯해 세계티포럼 및 한국차문화학회 학술대회와 다양한 부대행사를 추진한다.

 

특히 세계차품평대회는 세계적인 차 전문가들이 참여하여 녹차, 청차, 홍차, 블렌딩차, 흑차 등 5개 부문에서 엄격한 심사를 통해 세계적인 명차를 선정한다.

 

▲  ‘세계차 품평 시음관’    © 전남뉴스피플

 

이번 품평대회에서 입상한 차(茶)는 ‘세계차 품평 시음관’ 부스에서 맛볼 수 있으며, 평소에는 접할 수 없는 대한민국 최고의 차(茶)와 세계적인 명차들도 함께 맛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또한 ‘광주 국제차문화전시회’와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하여 많은 차인과 관람객들이 국내외 차산업관 200여 부스에서 세계적인 명차와 한국차의 맛을 비교해 볼 수 있도록 했다.

 

아울러 보성, 하동, 해남, 강진 등 국내 주요 명차들과 중국, 대만, 스리랑카 등 해외 명차와 다기, 생활용품 등을 전시·판매하는 차 관련 특별관도 마련했다.

 

지난해와 달리 부대행사로 ‘차향가족체험관’를 신설하여 차품평시음관, 차밭 포토존, 녹차 초콜렛만들기·티테라피·나만의 찻잔 만들기 체험 등 젊은 세대와 가족단위 참여 확대를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해 관람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것으로 기대된다.

 

이외에도 특설무대에서 전통다례, 선비차, 헌다 등 보성군 차인회가 참여하여 무대공연을 선보이며 중국, 대만 등 세계 각국의 차문화를 엿볼 수 있는 시연도 진행하여 다양한 문화행사가 열릴 예정이다.

 

 


기사입력: 2017/09/05 [16:53]  최종편집: ⓒ 세상을 여는 희망뉴스 전남뉴스피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