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눔 꽃이 활짝 ! 우리 아이들 꿈 한 칸 만들기
보성군,‘행복한 보금자리’입주식 개최
 
정일영 기자
▲ 보성군,‘행복한 보금자리’입주식 개최    © 전남뉴스피플

 

보성군은 축사를 개조하여 비좁은 방 한 칸에서 4식구가 생활하던 복내면 동교길 선모씨 가정에 행복한 보금자리를 마련하여 지난 22일 입주식을 가졌다.

 

윤병선 부군수를 비롯한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 임광심 국장, 초록우산어린이재단 김현미 팀장, 민·관 기관단체장, 후원자 등 50여명이 참석해 ‘행복한 보금자리’입주를 축하했다.

 

주택지원은 보성군과 사회복지법인 네트워크, 초록우산어린이재단, 보성군새마을회, 삼보건축사무소, 준 건설, 민·관단체 및 후원자들의 현금, 현물, 재능기부 등 유관기관이 십시일반 뜻을 함께해 2천1백만원이 모금되어 꿈 한칸 만들기 주거 신축을 추진했다.

 

입주자 선모씨는 “여러 후원자의 도움으로 손자들의 가장 큰 소원이었던 깨끗한 화장실이 있는 따뜻한 보금자리에서 살게 되어 기쁘고 정말 고맙다”고 감사의 인사를 전했다.

 

윤병선 부군수는 축사를 통해 “이웃에 관심을 가지고 자신의 재능을 아낌없이 지원해 주시는 마음 따뜻한 후원자 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앞으로도민·관이 연계하여 위기가정을 지원하는 등불이 되어주길 바라며, 모든 군민들이 차별없이 다양한 맞춤복지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적극적인 복지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7/09/25 [17:10]  최종편집: ⓒ 세상을 여는 희망뉴스 전남뉴스피플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