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양시 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의 주역 황태현 선수 격려

광양의 아들에서 대한민국의 아들로!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7/09 [10:15]

광양시 FIFA U-20 월드컵 준우승의 주역 황태현 선수 격려

광양의 아들에서 대한민국의 아들로!

김승우 기자 | 입력 : 2019/07/09 [10:15]

▲정현복 광양시장은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에서 한국팀 주장을 맡아 남자 축구 사상 첫 준우승의 위업을 달성하는데 크게 기여한 황태현(20·안산 그리너스)선수와 가족(황수환, 강수정)을 초청해 격려했다.      © 전남뉴스피플

 

광양시는 지난 8일 시청 접견실에서 2019 FIFA U-20 폴란드 월드컵에서 한국팀 주장을 맡아 남자 축구 사상 첫 준우승의 위업을 달성하는데 크게 기여한 황태현(20·안산 그리너스)선수와 가족(황수환, 강수정)을 초청해 격려하는 자리를 가졌다고 밝혔다.

 

황태현 선수 초청은 전 세계가 주목하는 대회에서 광양인의 자긍심을 높여준 고마움으로 이뤄졌으며, 방옥길 부시장을 비롯한 간부 공무원, 정민기 의원, 市 체육회 고문, 상임 부회장 및 부회장, 축구협회장 등이 함께 참석했다.

 

이날 화기애애한 분위기 속에서 축하의 꽃다발 전달과 격려가 이어졌으며, 황태현 선수는 자신의 사인이 새겨져 있는 유니폼과 사인볼을 정현복 시장에게 전달했다.

 

정현복 광양시장은 “광양의 아들로서 대한민국을 대표해 출전하게 된 황태현 선수에게 늦게나마 많은 축하를 드리며, 대회를 보면서 아주 자랑스러웠고 자긍심을 느꼈다”며,“우수한 선수로 이끌어주신 부모님께도 노고에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더욱 큰 선수로 발전할 수 있도록 부모님뿐만 아니라 광양시, 시 체육회가 함께 노력하자”라고 말했다.

 

덧붙여 황태현 선수에게는 “대한민국을 넘어 해외까지 진출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주길 바란다”라고 격려했다.

 

황태현 선수는 광양 출신으로 광양제철남초, 제철중, 제철고, 중앙대를 거쳐 2018년 안산 그리너스 FC 팀에 입단하여 선수 생활을 하고 있으며, 2015. U-17 월드컵 대표, AFC U-19 대표, 2019. U-20 월드컵 국가대표로 출전했다.

 

광양시는 이번 대회 결승전에 출전한 광양의 아들 황태현 선수와 한국팀을 응원하기 위해 중마동과 광양읍 2개소에서 5,000여 명 시민이 모여 열띤 길거리 응원전을 펼친 바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