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3대 이철우 여수해양경찰서장 취임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 행정과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총력 기울려...

정태범 기자 | 기사입력 2019/07/15 [09:57]

제23대 이철우 여수해양경찰서장 취임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적극 행정과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총력 기울려...

정태범 기자 | 입력 : 2019/07/15 [09:57]

 

▲이철우(李哲雨, 49세) 여수해양경찰서장이 청사 3층 대강당에서 전 직원 및 의경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 전남뉴스피플

 

신임 이철우(李哲雨, 49세) 여수해양경찰서장이 청사 3층 대강당에서 전 직원 및 의경이 참석한 가운데 취임식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에 돌입했다고 12일 밝혔다.

 

제23대 여수해양경찰서장으로 부임한 이 서장은 전남 장흥 태생으로 전남대학교법학과를 졸업하고 지난 2001년 간부후보(49기) 공채로 경찰에입문, 목포해양경찰서수사과 형사계장, 포항해양경찰서 수사과장, 해양경찰청해상수사정보과 형사계장, 해양경찰교육원 교육훈련과장, 서해지방해양경찰청수사정보과장 등을 거쳐 서장으로 취임했다.

 

이 서장은 취임사를 통해 “여수관할 해역에는 국가중요 임해 산업단지가 많아위험이내재해 있는 만큼 해양안전 관리에 최선을 다해”줄 것을 당부하는 한편, “현장 중심의 해상치안체계를 강화하기 위해 소통하고 협업하는 조직문화를조성하게다”고 말했다.

 

이어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창출하고 국민 신뢰 회복과 안전한 바다를 만들기 위해 전 직원이 열과 성의를 다해 한마음 한뜻으로 총력을 기울여 달라”고 당부했다.

 

아울러 “내부적으로 서로가 존중하는 문화가 조성될 수 있도록 소통이 활성화되고 서로 양보하는 마음가짐으로 솔선수범하는 조직문화를 만들어 가자”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18년 8월 부임해 1년여 동안 근무했던 전임 장인식 서장은 오전 이임식 후 중부지방해양경찰청 수사정보과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