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적인 드럼 연주자 ‘리노’ 순천 관광홍보대사에 위촉

‘드러머 리노’와 함께 순천을 알려요...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19/08/14 [16:36]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 ‘리노’ 순천 관광홍보대사에 위촉

‘드러머 리노’와 함께 순천을 알려요...

김승우 기자 | 입력 : 2019/08/14 [16:36]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인 리노(본명 박병기)를 순천 관광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있다.   © 전남뉴스피플

 

순천시는 8월 13일(화) 세계적인 드럼 연주자인 리노(본명 박병기)를 순천 관광 홍보대사로 위촉하고, 앞으로 순천의 관광지와 축제를 세계에 홍보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드러머 리노는 ‘2018년 세계 톱 드러머 50’에 아시아 최초로 선정되었으며, 2017년 세계적인 악기브랜드인 사운드브레너가 선정한 ‘월드아티스트 톱 5’에 선정되는 등 세계적으로 실력을 인정받은 드러머이다. 특히 2018년 평창동계올림픽 폐막식에서 단독 공연을 펼치는 등 세계를 무대로 활약하고 있는 음악가이다.

 

또한, 리노는 연예인 봉사단인 “따뜻한 사람들의 모임”에 소속되어 소년·소녀 가장 돕기, 홀몸 어르신 돕기, 환경 정화 활동 등 다양한 후원과 봉사활동에 참여하여 긍정의 영향력을 미치고 있는 대표적인 예능인 중에 한 사람이다.

 

뿐만 아니라 11만 여명의 인스타그램 팔로워, 그리고 5천 명의 페이스북 친구와 적극적으로 소통하면서 대중에게 막강한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어 순천의 관광 명소와 축제를 세계에 홍보할 수 있는 적임자로 평가되고 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