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국 우호도시 샤먼(厦门)시 인민대표대회 대표단 광양 방문

경제․무역, 스포츠․문화예술, 교육․청소년 등 협력방안 협의해

김승우 기자 | 기사입력 2019/11/04 [12:25]

중국 우호도시 샤먼(厦门)시 인민대표대회 대표단 광양 방문

경제․무역, 스포츠․문화예술, 교육․청소년 등 협력방안 협의해

김승우 기자 | 입력 : 2019/11/04 [12:25]

▲려우위성(刘育生) 샤먼시 인민대표대회 상무부주임을 단장으로 인민대표대회와 투자유치 및 국제교류 관계자 등 6명으로  구성되어 광양시를 방문했다.    © 전남뉴스피플

 

광양시는 중국 우호도시 샤먼(厦门)시 인민대표대회 대표단이 11월 1일(금)부터 이틀간 광양을 방문했다고 밝혔다.

 

대표단은 려우위성(刘育生) 샤먼시 인민대표대회 상무부주임을 단장으로 인민대표대회와 투자유치 및 국제교류 관계자 등 6명으로 구성됐다.

 

첫째 날인 1일, 김명원 광양부시장과 김성희 광양시의회 의장을 예방(禮訪)하고 시와 시의회 차원의 교류 확대 방안에 대해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이순신대교 홍보관과 포스코 광양제철소 등 주요 시설과 광양항, 자유무역지역을 둘러보며 광양시 투자유치 정책에 대해 많은 관심을 보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명원 광양시 부시장은 “양 도시가 앞으로 항만·물류, 농산물 가공품 수출입, 스포츠, 문화예술, 청소년 등 다양한 분야에서 교류가 확대되길 바란다”며, “지난 10여 년의 교류를 바탕으로 상호 협력을 활발히 해나가자”라고 말했다.

 

려우위성 상무부주임은 “앞으로 보다 깊이 있는 협력과 교류가 이루어질 수 있기를 바란다”라고 화답했다.

 

한편, 샤먼시는 푸찌엔성(福建省) 남동부 연안에 위치한 인구 411만 명, 면적 1,699㎢의 중국 최초의 4대 경제특구 중 하나로, 광양시와는 2007년 11월 국제우호도시를 체결하여 지속적인 우호교류 활동을 해오고 있다.

 

장민석 철강항만과장은 “샤먼시 주요정책·법안을 결정하는 샤먼시 인민대표대회 대표단의 광양시 방문을 계기로 앞으로 양 도시 간 경제교류 증진은 물론 상호 우호관계가 더욱 돈독해지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