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광양제철소 근로자 참사 사과문 발표

목숨을 잃은 고인과 유가족께 고개숙여 사죄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0/11/25 [20:35]

포스코 광양제철소 근로자 참사 사과문 발표

목숨을 잃은 고인과 유가족께 고개숙여 사죄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0/11/25 [20:35]

 

 광양제철소는 25일 사과문을 발표하고 "제철소에서 발생한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직원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도 깊은 애도와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 전남뉴스피플

 

포스코 광양제철소는 지난 24일 3명이 숨진 산소 배관 설비 사고에 대해 사과했다.

광양제철소는 25일 사과문을 발표하고 "제철소에서 발생한 불의의 사고로 유명을 달리한 직원분들의 명복을 빌며, 유가족분들께도 깊은 애도와 사과의 말씀을 올린다"고 했다.

광양제철소는 "24일 오후 4시께 광양제철소 내 산소 밸브를 조작하는 과정에서 현장 작업자들께서 사망하는 안전사고가 발생했다"면서 "우리의 일터 현장에서 고귀한 목숨이 희생된 데 대해 참담하고 안타까운 마음 금할 길이 없다"고 사죄했다.

이와 함께 "지역사회에도 걱정과 심려를 끼쳐 진심으로 죄송한 마음"이라고 밝혔다.

광양제철소는 "사고대책반을 설치해, 관계기관과 협조하며 정확한 사고원인 파악과 신속한 사고수습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면서 "고인과 유가족께 깊은 애도를 표하며, 무거운 책임감을 갖고 후속 조치에 모든 힘을 기울이겠다"고 약속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