귀중한 생명 구한 해양경찰관

강의실에서 의식 잃은 교육생의 생명 구한 해양경찰교육원 신동환 경감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1/08/04 [07:56]

귀중한 생명 구한 해양경찰관

강의실에서 의식 잃은 교육생의 생명 구한 해양경찰교육원 신동환 경감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1/08/04 [07:56]

해양경찰교육원은 교육원 소속 신동환 경감(시설관리계장)이 김회재 국회의원(여수시 을.)으로 부터 표창장을 수상한 기념촬영  © 전남뉴스피플

 

해양경찰교육원은 교육원 소속 신동환 경감(시설관리계장)이 김회재 국회의원(여수시 을.)으로 부터 표창장을 수상했다고 3일 밝혔다.

 

신 경감은 지난 7월 9일 오전 경 여수 상공회의소 강의실에서 열린 ‵관리감독자 정기안전보건교육′중 갑자기 의식을 읽고 쓰러진 황모씨(남. 30대 후반)를 발견하고 즉시 기도유지 등 응급처치와 함께 다른 교육생을 지정하여 119 긴급신고를 유도했다.

 

이후 황 모씨는 여수 시내 모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후 퇴원하여 신 경감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 것으로 알려졌다.

 

수상 소식을 전해 들은 해양경찰교육원 한 관계자는 ‶평소 크고 작은 일에 항상 앞장서며 선행이 몸에 밴 분이다.″며, ‶충분한 자격을 갖춘 분이 상을 받아 너무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신 경감은 ‶해양경찰관으로서 마땅히 해야 할 일을 했을 뿐인데 과분한 상을 받아 부끄럽다.″며 ‶무엇보다 제 작은 역할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도움이 된 것 같아 그것으로 만족한다.″라고 소감을 밝혔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