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수 종화동 물량장 정박선박 화재

97톤급 석유제품운반선 정박중 화재로 갑판 일부분 손실

김정균 대표기자 | 기사입력 2021/11/18 [09:33]

여수 종화동 물량장 정박선박 화재

97톤급 석유제품운반선 정박중 화재로 갑판 일부분 손실

김정균 대표기자 | 입력 : 2021/11/18 [09:33]

여수시 종화동 물량장에 정박 중이던 석유제품운반선에서 화재가 발생해 여수해경이 진압하고 있다.  © 전남뉴스피플

 

여수시 종화동 물량장에 정박 중이던 석유제품운반선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다.

 

여수해경에 따르면 18일 오전 00시 40분께 여수시 종화동 물량장에서 정박중이던 97톤급 석유제품운반선 A호(여수선적, 폐기물, 폐유, 훈증제등적재)에서 화재가 발생했다는 신고가 근무 중인 경찰관에 의해 접수됐다.

 

해경은 인근 경비함정과 구조대 등은 현장에 출동한 여수소방서소방차량과 화재진압에 나섰다. 화재 선박 A호 갑판에서 불꽃과 함께 연기가 나고 있는 상황으로 갑판에는 폐기물(폐플라스틱), 훈증제(인화 물질), 연료유 등이 적재되어 있었다.

 

A호는 화재로 인해 갑판상 일부가 불에 타는 피해가 있었으나 사람이 승선해 있지 않아 인명피해가 발생하지 않았다. 화재는 소화폼을 사용해 사고 3시간여 만에 진화 할 수 있었다.

 

화재 사고는 근무 중이던 해양경찰관이 정박 중인 A호에서 폭발음을 듣고 현장 확인결과 갑판에서 화재가 발생한 것을 목격한 것으로 보아 적재되어 있던 인화성 물질인 훈증제에서 발화되어 화재가 발생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여수해경 관계자는 “선박 관계자 및 목격자 등을 상대로 정확한 화재 원인을소방당국과 함께 조사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주간베스트 TOP10
광고
광고